나 홀로 모내기 좀 외릅케 느겨진다 > 게시판

본문 바로가기
전체 게시물


게시판

나 홀로 모내기 좀 외릅케 느겨진다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한상길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23-05-19 12:51 조회205회 댓글0건

본문

우리 어릴적  모내기는  할아버지는  못줄을  잡고  내  이웃의  어르신  긴  논에 일제히 업드려  필요  지역에  심어야  했다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게시판 목록

게시물 검색

접속자 뷰

오늘: 107
어제: 336
최대: 7,899
전체: 1,082,212

페이지 뷰

오늘: 2,345
어제: 7,429
최대: 393,959
전체: 23,795,685
Copyright © Photographer Sang-Gil Han. 2001-2024 All rights reserved. 상단으로